피카사 2.5 베타 딱지 떼다

6

구글(Google)의 설치형 프로그램 중 가장 구글스럽지 않은 프로그램인 피카사(Picasa)가 드디어 Beta 딱지를 떼고 자동업그레이드를 통해 정식버젼 2.5로 업데이트 되었습니다. 이로서 피사카 웹 앨범(Picasa Web Album)을 정식 버젼에서도 사용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피카사(Picasa)는 사진편집 전용 툴로 구글은 2004년 7월 13일 공식적으로 인수를 발표한 디지털 사진 관리 회사의 이름이기도 합니다. 또한, 피카사는 구글의 모든 프로그램 중 가장 사용자 친화적이고 직관적인 UI로 호평을 받고 있습니다. 구글 로고만 지운다면 피카사나 피카사 웹 앨범 등은 전혀 구글스럽지 않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피카사 웹 앨범이 AJAX를 사용해서 구글스럽다고 할 수도 있겠지만, 세세한 설정 변경 등은 피카사 팀만의 매력입니다.)

피카사 웹 앨범이 나온 후, 피카사는 웹 서비스와의 연동버젼을 베타 형식으로 별도로 제공했고, 북미 시간으로 9월 15일 드디어 피카사 2.5(빌드 넘버 32.94)로 통합 제공되게 되었습니다. 특별한 설치 없이 자동 업그레이드로 피카사의 최신버젼을 설치할 수 있습니다.(자동 업그레이드 후 재시작 필수)

이번 업데이트의 변경사항은 이렇습니다.

1. 온라인 공유(피카사 웹 앨범을 말함)
2. 폴더를 트리형으로 구현
3. 사진 변경을 기록(다른 프로그램에서 사진을 변경했어도 피카사에 기록됨)
4. 향상된 임포트(폴더에 임포트가 가능하고, 성능을 개선)
5. 스크린세이버(별표된 사진을 네가지 프리젠테이션 가능)
6. 지오태그로 구글 어스와 연동되며, KML파일을 만들 수 있음
7. 더 큰 툼네일(작은 사진들을 만들 수 있고, 성능을 개선)
8. 새로운 RAW파일 지원(Canon 30D, Nikon D200, and DNG 등)

가장 흥미로운 기능은 3번 사진이 변경되는 것을 백업한다는 것입니다. 피카사에서 편집되고 난 후 포토샵 등으로 사진을 다시 바꾸었을 경우 그마져도 피카사에선 기록하고 예전 사진을 복구할 수 있다는 의미인데, 피카사 팀은 대단히 사용자 친화적이라는 사실을 알 수 있습니다.

변경사항을 더 자세히 보시려면 릴리즈 노트를 참고하고, 지금까지의 변경사항은 도움말을 참고하세요.

Update 20060917

피카사 2.5 다운로드는 피카사 웹 앨범에서 다운로드 할 수 있습니다.(HFK님 감사~)

About Author

구글 전문 블로그 “팔글-인사이드 구글”을 2003년 부터 운영했으며, 애드센스와 유사한 애드얼라이언스의 기획&개발에 참여한 바 있다.
IT 기업들의 생태계에 대해 관심이 많으며, 광고, 디지털 콘텐츠 판매 등 여러가지 실험을 진행하고 있다.

6 Comments

  1. 방금 업데이트를 했는데, 뭔가 전보다 살짝 빨라진 느낌이 듭니다. 좀 더 가지고 놀아봐야 겠습니다 :D

  2. 덧붙여, 9월 17일 오후 3시 30분 현재 피카사 웹 사이트(picasa.google.com)에서 피카사를 다운받으면 구 버전으로 다운로드 되네요. 설치하고나서 뭔가 이상하다 싶었는데 피카사 웹 앨범은 쏙 빠진 구 버전이었습니다. 말씀하신 2.5 버전은 피카사 웹 앨범 사이트(picasaweb.google.com)에서 다운받을 수 있네요. 아직 한글판은 안되나 봅니다.;

  3. 피카사를 볼때마다 느끼는 것인데, 맥의 아이포토보다 좋다는 생각을 가끔 합니다.
    그런데 한가지 아쉬운 점은 맥유저인 저에게는 정식이 되었다해도 유명무실하다는…ㅜㅜ
    참 그리고 이삼구님 얼마전 보내주신 초대장은 감사합니다…(__)

  4. 맥포럼에선 아이포토가 훨씬 좋다고들 하던데… 아무래도 맥 쓰시는 분들만의 프라이드도 있으니까요. 전 맥을 거의 써본적이 없네요.
    잡스의 프리젠테이션을 보면 미니맥이라도 사야되지 않을까 싶지만…

  5. 아이포토 나쁩니다. 느리고 무겁고.. 직관적이지도 않고.. 사진이 몇천장 들어가면 더 느려지고 -_-;;

    피카사 맥 버전이 나오기만 기다리고 있습니다.ㅠㅠ

하나의 댓글은 블로그를 풍성하게 만들 수 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