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메일(GMail)의 최대 용량

8

구글 메일의 최대 용량, 1초마다 늘어난다구글 메일(GMail)의 첫화면을 보면 최대 용량이 순간순간 늘어나는 것을 알 수 있다. 구글 메일이 사용자를 급격히 늘릴 수 있었던 배경 중 하나가 바로 용량이 아니었던가?
팔글에서는 구글의 스크립트를 분석할 기회가 있기도 해서, 때마침 구글 메일의 용량 표시에 대한 부분을 알고 난 후 실소를 금할 수 없었다. 약간 기술적인 부분이 있기도 하지만, 최대한 쉽게 알아보도록 하자.

구글 메일의 첫페이지의 스크립트는 매우 쉽게 작성되어 있다. 그 부분 중에서 용량을 나타내는 부분만을 떼어내면 총 세가지 부분으로 나눌 수 있는데, 하나는 화면에 보이는 부분, 초기값을 지정해 주는 부분, 그리고 용량을 계산하는 부분이 그것이다. 수학에서는 인터폴레이션이라는 것이 있는데, 두 값을 지정하고 그 사이 값을 대략적인 평균으로 처리하는 방법을 칭한다. 구글 메일도 그런 방법으로 1초마다의 용량을 표시해 준다.

구글 메일의 인터폴레이션 계산식은 다음과 같이 이루어져 있다.

format(((now-ts) / (CP[i][0]-ts) * (CP[i][1]-bs)) + bs);

다소 복잡해 보이지만, 두 점 사이의 대략적인 값을 구하는 매우 간단한 공식(가물가물한데 혹시 Runge-Kutta의 2차?)일 뿐이다. 가장 중요한 것, 역시 초기값일 것이다.

구글 메일의 용량 초기값은 총 일곱개의 값으로 구성되어 있다.

var CP = [
[ 1167638400000, 2800 ],
[ 1175414400000, 2835 ],
[ 1207033200000, 2980 ],
[ 1238569200000, 3125 ],
[ 1270105200000, 3270 ],
[ 1301641200000, 3415 ],
[ 1333263600000, 3560 ]
];

위의 초기값에서 좌측이 시간, 우측이 용량을 나타낸다. 시간이 다소 보기 어려울 것 같아서 정확한 시간으로 변경해 보겠다.

var CP = [
[ 1 Jan 2007 17:0:0, 2800 ],
[ 1 Apr 2007 17:0:0, 2835 ],
[ 1 Apr 2008 16:0:0, 2980 ],
[ 1 Apr 2009 16:0:0, 3125 ],
[ 1 Apr 2010 16:0:0, 3270 ],
[ 1 Apr 2011 16:0:0, 3415 ],
[ 1 Apr 2012 16:0:0, 3560 ]
];

흔히, 구글 메일의 용량이 저장 서버의 상황을 체크해서 카운트를 한다는 것은 해프닝이라는 사실을 이 코드는 말해주고 있다. 단순히, 웹마스터가 대략적인 서버 용량을 정한 후, 평균값을 보여줄 뿐이다.

한편, 이 코드를 토대로 말하자면, 2008년 4월 1일 오후 네시에는 2.98기가의 용량을 구글은 제공해 줄 것이다. 그렇다면, 정확히 3기가를 제공해 주는 시간은 언제가 될까?

구글 검색의 계산기 기능을 이용해서 구해보면, 구글 메일이 3기가가 되는 매직 넘버는 바로 “22 May 2008 0:16:30” 즉, 2008년 5월 22일 새벽 0시 16분 30초(한국 시간 기준)가 된다.

more.
최근 구글 메일의 대규모 용량 업데이트가 있었다고 남쪽계단 블로그에서 알려주었습니다.

이에 따라서, 메일 용량이 현재 3기가를 가뿐히 넘어섰군요.

About Author

구글 전문 블로그 "팔글-인사이드 구글"을 2003년 부터 운영했으며, 애드센스와 유사한 애드얼라이언스의 기획&개발에 참여한 바 있다. IT 기업들의 생태계에 대해 관심이 많으며, 광고, 디지털 콘텐츠 판매 등 여러가지 실험을 진행하고 있다.

8 Comments

  1. 그렇군요. 저도 확인해보니 3.7기가까지 올랐네요.

  2. 지금 초기값이라면 내년 1월 4일에 6기가를 넘기는군요

    오늘 벌써 4.8기가 ㄷㄷㄷ

  3. 질문이 하나 있습니다.
    새로이 지메일 주소를 만들었는데 왜 끝에 gmai.com 대신 google.com 이라는 주소로만 되나요? 혹 아무개@gmail.com이라는 주소로 만드는 방법이 있나요? 답변 부탁드립니다.

하나의 댓글은 블로그를 풍성하게 만들 수 있습니다 :)